조선일보 로고 뉴스 메뉴 스포츠 메뉴 핫이슈 메뉴 포토 메뉴 커뮤니티 메뉴 매거진 메뉴
아카이브 제목
   
날짜별 신문보기
구분선
   검색 및 이용방법
구분선
   PDF 이용안내
구분선
   FAQ
구분선
무료이용신청
아크로뱃리더
구분선
   인물정보
구분선
   오늘의역사
구분선
Home > 검색목록
    ▷ 90년이후 : Text, PDF보기   ▷ 45~89년 : PDF보기   ▷ 20~40년 : 기사원문서비스

'김태우·신재민' 질문에… 文대통령, 6초간 머뭇


발행일 발행일 : 2019.01.11 / 종합 A4 면
 기고자 : 이민석 기자
 
지면PDF보기 종이신문보기
지면PDF보기

작년처럼 '타운홀 미팅' 회견… 경제 35번, 성장 29번 언급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 검은색 정장과 파란색 넥타이를 매고 등장했다. 앞서 오전 10시엔 청와대 본관에서 28분간 기자회견문을 먼저 발표했다.

이날 회견은 작년과 마찬가지로 '타운홀 미팅' 형식을 빌렸다고 한다. 취재진 좌석이 문 대통령이 선 중앙 무대를 중심으로 반원형으로 배치됐다. 내외신 기자 180명이 참석한 가운데 문 대통령은 25개 질문을 받았다. 첫 질문부터 기자들이 질문을 위해 일제히 손을 들자 문 대통령은 곤란한 듯 웃었다. 일부 기자는 핸드폰과 책을 흔들거나 자리에 일어섰다. 한 기자는 문 대통령 눈길을 끌기 위해 한복을 입고 오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청와대 특별감찰반 민관(民官) 정보 수집 논란과 신재민 전 사무관의 폭로와 관련된 질문을 받자 6초 정도 한곳을 응시하다가 "일단…"이라며 답을 했다. 외신 기자들이 북한 비핵화와 관련된 질문을 했을 때도 잠시 침묵한 뒤 답변했다. 기자들과의 문답은 예정된 80분을 10분가량 넘겼다.

문 대통령은 회견에서 '경제'를 35차례 언급했다. 작년 회견에선 9번 등장했었다. 그다음으로 '성장'이 29차례, '혁신'이 21차례 언급됐다.

 
기고자 : 이민석 기자
본문자수 : 606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인쇄 버튼    위로가기+


기사검색로고
 
 
              
구분선
 
   
구분선
발행일

    예) 20050101, 200501, 2005
구분선
목록보기   
 
구분선
기사검색버튼 검색조건지우기버튼
조선일보로고
    Copyright (c) 2003 The Chosunilbo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