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로고
아카이브 제목
   
날짜별 신문보기
구분선
   검색 및 이용방법
구분선
   PDF 이용안내
구분선
   FAQ
구분선
무료이용신청
아크로뱃리더
구분선
   인물정보
구분선
구분선
Home > 검색목록
    ▷ 90년이후 : Text, PDF보기   ▷ 45~89년 : PDF보기   ▷ 20~40년 : 기사원문서비스

술 취해 택시 탄 40대, 여성 기사 무차별 폭행


발행일 발행일 : 2019.02.11 / 사회 A10 면
 기고자 : 남양주=조철오 기자
 
지면PDF보기 종이신문보기
지면PDF보기

택시 안잡힌다고 화풀이 한 듯

경기 남양주에서 40대 남성 승객이 60대 여성 택시 기사를 무차별 폭행하고 달아났다 16시간 만에 경찰에 자수했다.

10일 남양주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30분쯤 남양주시 호평동 아파트 단지를 지나던 택시 안에서 남성 김모(40)씨가 여성 기사 이모(62)씨를 주먹으로 마구 때린 뒤 도망쳤다. 김씨는 택시에 탔을 당시 술에 취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블랙박스 영상 확인 결과 김씨는 택시 뒷좌석에 앉자마자 "왜 이렇게 택시가 잡히지 않느냐"며 이씨에게 욕설을 하기 시작했다. 이씨가 "그만하라"며 만류하자 김씨는 운전석 쪽으로 몸을 기울여 핸들을 잡아당기는 등 운전을 방해했다. 위협을 느끼고 택시를 세우려던 이씨는 김씨의 주먹에 수차례 얼굴을 가격당했다. 김씨는 택시가 서자 그대로 도주했다.

곧바로 112에 신고한 이씨는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다. 이씨는 얼굴에 심한 타박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다. 한때 이씨가 뇌출혈 진단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으나 경찰 확인 결과 사실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새벽에 한동안 택시를 잡지 못했던 김씨가 이씨에게 화풀이를 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기고자 : 남양주=조철오 기자
본문자수 : 604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인쇄 버튼    위로가기+


기사검색로고
 
 
              
구분선
 
   
구분선
발행일

    예) 20050101, 200501, 2005
구분선
목록보기   
 
구분선
기사검색버튼 검색조건지우기버튼
조선일보로고
    Copyright (c) 2003 The Chosunilbo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