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로고 뉴스 메뉴 스포츠 메뉴 핫이슈 메뉴 포토 메뉴 커뮤니티 메뉴 매거진 메뉴
아카이브 제목
   
날짜별 신문보기
구분선
   검색 및 이용방법
구분선
   PDF 이용안내
구분선
   FAQ
구분선
무료이용신청
아크로뱃리더
구분선
   인물정보
구분선
   오늘의역사
구분선
Home > 검색목록
    ▷ 90년이후 : Text, PDF보기   ▷ 45~89년 : PDF보기   ▷ 20~40년 : 기사원문서비스

밸런타인데이는 가고 갤런타인데이가 뜬다


발행일 발행일 : 2019.02.11 / 국제 A16 면
 기고자 : 뉴욕=오윤희 특파원
 
지면PDF보기 종이신문보기
지면PDF보기

girl+valentine… 여자끼리 자축
미국서 여성연대 강화되며 인기

연인들이 사랑을 고백하는 날인 '밸런타인데이'(2월 14일)가 미국에서 여성들 간 단결을 추구하는 '갤런타인데이'의 인기에 밀리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9일(현지 시각) 갤런타인데이 때문에 밸런타인데이가 과거와 같은 위상을 누리지 못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걸(girl)'과 '밸런타인데이'를 합쳐 만든 말인 갤런타인데이는 여자 친구들끼리 모여서 우정을 다지는 날로, 밸런타인데이 하루 전날인 2월 13일이다. 갤런타인데이라는 용어는 2010년 NBC 시트콤 '파크스 앤드 레크리에이션(Parks and Recreation)'에서 처음으로 대중에게 소개됐다. 당시 여주인공이 여자 친구들과 2월 13일에 브런치 파티를 하면서 "한 해의 최고의 날은 바로 오늘 '갤런타인데이'야. 이날 우리 '레이디'들은 남편과 남자 친구를 내버려두고 우리끼리 모여서 자축하지"라고 말했다. 최근엔 페미니즘의 영향으로 여성들 간 연대 의식이 강해지면서 갤런타인테이가 기념일로 정착되는 분위기이다. 파크스 앤드 레크리에이션의 책임 프로듀서 마이클 슈머는 "요즘 여성들은 자기 자신에 대한 강한 확신과 의사 결정권을 가지고 있고 남자가 자기한테 꽃을 바치길 기다리지 않는다"면서 "이제는 밸런타인데이의 콘셉트 자체가 구닥다리처럼 느껴지는 시대가 됐다"고 말했다.

갤런타인데이 관련 마케팅도 늘어나는 분위기다. 전자상거래 사이트 '에시'에 따르면 최근 3개월간 갤런타인데이 축하 카드 수요는 32% 늘어났다. 월마트는 전국 1011개 매장에 풍선 등 갤런타인데이 상품을 비치했고, 전국에 900여개 체인을 가지고 있는 파티 기획 업체 '파티 시티'는 올해 처음으로 갤런타인데이를 위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샌프란시스코 소재 꽃 배달 서비스 업체 '팜걸 플라워스'엔 갤런타인데이를 맞아 '나의 BFF(Best Friends Forever·영원한 절친)'라는 문구가 찍힌 풍선과 함께 여자 친구들에게 꽃 배달을 요청하는 여성 고객의 문의가 줄을 잇고 있다.

반면 밸런타인데이 인기는 주춤하는 분위기다. 전국 유통 연맹의 조사에 따르면 올해 밸런타인데이를 챙기겠다는 미국인은 51%로 2007년 63%에 비하면 크게 줄어들었다.

 
기고자 : 뉴욕=오윤희 특파원
본문자수 : 1090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인쇄 버튼    위로가기+


기사검색로고
 
 
              
구분선
 
   
구분선
발행일

    예) 20050101, 200501, 2005
구분선
목록보기   
 
구분선
기사검색버튼 검색조건지우기버튼
조선일보로고
    Copyright (c) 2003 The Chosunilbo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