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1심 무죄 박선숙·김수민, 국민의당 당원권 회복

    원선우

    발행일 : 2017.02.04 / 종합 A8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국민의당은 3일 최고위원회를 열고 지난해 4·13 총선 홍보비 리베이트 의혹으로 기소됐던 박선숙·김수민 의원의 당원권 회복을 결정했다. 김경진 수석대변인은 이날 "1심에서 전부 무죄 판결을 받았기 때문에 당원권을 회복하기로 결정했다"며 "당무위를 통과하면 당원권이 완전히 회복된다"고 했다. 두 의원은 지난해 6월 검찰 기소 후 당헌·당규에 따라 당원권이 정지됐으나 지난달 서울서부지법이 무죄를 선고했다.


    기고자 : 원선우
    본문자수 : 241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