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국민의힘 인천시당 정치 강좌, 수강신청 77%가 2030세대

    김승현 기자

    발행일 : 2021.06.08 / 종합 A5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국민의힘 인천시당이 지난 5일 개강한 정치 강의·토론 프로그램인 '인천정치아카데미'의 수강 신청생 중 77%가 2030세대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프로그램은 내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광역·기초 지방자치단체 의원을 양성할 목적으로 만들어졌다. 수강자 중 실제 선거에 출마하는 경우도 적지 않다.

    국민의힘 인천시당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18일부터 27일까지 모집한 수강 신청생 44명 중 34명(77.2%)이 1980~2000년대 출생자들이다. 성별로는 남성이 31명, 여성은 13명이었다. 이들 중 서류 심사와 면접을 통해 24명이 최종 합격했다. 최종 합격생으로 한정하면 총 22명이 모두 1980~2000년대생들이다. 최연소 수강생으로 정치인을 꿈꾸는 고등학생 3학년생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다음 달 3일까지 한 달간 주 1회 진행되며, 정치평론가와 대학교수 등을 초청해 '보수의 품격' '시장경제' '법치주의' 등을 주제로 강의와 토론을 할 예정이다.

    국민의힘 인천시당 전성식 사무처장은 "2017년에 시작해 올해 세 번째로 마련한 프로그램인데 청년층이 이렇게 몰리는 현상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기고자 : 김승현 기자
    본문자수 : 582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