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롯데그룹, 폐페트병 수거… 마트 등에 로봇 50대 배치

    조성호 기자

    발행일 : 2021.09.06 / 경제 B4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롯데그룹이 6일 '자연순환의 날'을 맞아 유통·화학 계열사와 함께 폐페트병의 수거부터 재생산까지 모든 과정을 체계화해 지원하는 '플라스틱 선순환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폐페트병 재활용을 위해 롯데지주는 9억원의 상생협력기금을 소셜벤처 '수퍼빈'에 지원한다. 수퍼빈은 페트병 회수 로봇 개발과 보급, 수거한 페트병의 원료화 작업을 담당한다.

    롯데마트와 세븐일레븐 등 유통계열사는 페트병 회수를 맡는다. 점포에 페트병 회수 로봇 50대를 순차적으로 배치해 페트병 분리 배출을 위한 거점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회수한 페트병은 롯데케미칼이 재활용해 친환경 제품을 만든다. 롯데케미칼은 향후 저품질 폐페트도 원료로 사용하면서, 반복적인 재활용에도 품질이 떨어지지 않는 화학적 재활용 페트(C-rPET) 생산량을 2030년까지 연간 34만t으로 늘릴 계획이다.
    기고자 : 조성호 기자
    본문자수 : 448
    표/그림/사진 유무 : 없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