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검색목록 > 기사상세보기
타이틀

건축사진가 임준영, 美 AMP 건축상 수상

    발행일 : 2021.12.03 / 문화 A16 면

    종이신문보기
    ▲ 종이신문보기
    건축사진가 임준영이 2일 미국 아키텍처 마스터프라이즈(AMP) 건축상 사진 공모전 문화 시설 부문에서 '베스트 오브 베스트' 상을 받았다. 수상작은 서울 새문안교회 새 예배당을 촬영한 작품〈사진〉. 건축가 최동규·이은석이 설계한 이 건물이 2019년 AMP의 건축 설계 부문에서 수상한 데 이어 올해 신설된 사진 부문에서도 상을 받은 것이다.

    새문안교회 새 예배당은 부드러운 곡면을 그리는 전면부 디자인이 특징이다. 3대(代) 사진가 집안. 다큐멘터리 사진가였던 할아버지 임인식씨, 큰할아버지 임석제씨와 건축사진가인 아버지 임정의씨에 이어 활동 중이다.
    본문자수 : 323
    표/그림/사진 유무 : 있음
    웹편집 : 보기
    인쇄 라인 위로가기